2010.11.18 00:52
이번 수능은 좀 덜춥단다. 
독서실에서 내 옆자리에서 열심히 인강듣고 공부하던 재수생과
뒷자리에서 하루종일 예능과 애니만 보던 재수생도
공부한만큼 나오길.

아, 이제 가까운 사람 중에서는 수능치는 사람이 없네. 
그만큼 늙었나보다.

'끄적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수능일  (1) 2010.11.18
11월 11일의 의미  (1) 2010.11.12
학교와 늦가을  (1) 2010.11.08
요즘 싸이에 들어가보면  (1) 2010.11.07
Posted by @topcpla PeachPrince